> Notice
 
 
마당과 정원이 있는 주택 짓고 거주하기_준비하기_1[단독주택의 계획과 설계/시공]
  작성자 : M.A건축 작성일 : 2019-12-04 조회수 : 389
 
 

 


마당과 정원이 있는 주택에서 거주하는 일은 

지금의 도시생활에서 누리기 힘든 생활이지만


우리에게 우리 가족에게 더없이 귀중한 삶의 시간과 기억들을 만들어가고 남겨져 갑니다.


도시에서 마당과 정원이 있는 좋은 집을 짓고 거주하는 일은 

단순히 의지나 돈만으로는 얻기 힘든 일련의 과정[process]을 요합니다.




그 첫번째 여정은 "준비하기"입니다.


우리는 보통 주택을 짓는 과정을 설계와 시공이라는 두가지 단계로 이해하려 합니다.

하지만 아래의 그림에서처럼 더 중요한 많은 단계들의 고민과 작업이 필요하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그 중에서도 "준비하기"라고 할 수 있는 프로그램[program]과 프리디자인[pre-design] 단계는 

마당과 정원이 있는 편안한 주택을 짓기위해 가장 중요한 단계라 할 수 있습니다.



프로그램[program]과 프리디자인[pre-design] 단계에서 우선 고민해야할

      01   비용과 규모 결정하기

           02   땅[부지:site]찾기_위치[location]와 면적[site area]  두가지 이야기입니다.




01  

       비용과 규모 결정하기

     좋은 집을 짓기 위해서 가장 먼저 해야하는 일은 필요한 예산과 집의 규모의 균형점을 찾는 일입니다.

       합리적인 규모와 그에 따른 비용에 대한 고민과 결정이 현실적인 경우에만 집짓기가 가능하고 
       또 이런 경우에만 마당과 정원이 있는 쾌적하고 편안한 집에서의 거주가 이루어질 수 있습니다.


       먼저 "비용"에 대해서는 좀 더 합리적이고 현실적인 접근이 필요합니다.

       대부분의 경우 적은 비용으로 가능할거라고 희망을 현실로 바꿔서 생각하는 경우가 많은데
       가장 좋지 않은 결과를 낳게 되는 원인이 되는 부분입니다.

       처음 죽동에 제로에너지하우스zeeHome을 지을때 오랜 경험의 consultant 한분이 제게 이런 말을 한 기억이 납니다.
       " 소장님! 싸고 좋은 집은 없습니다. "
       해마다 새로운 집을 지을때 마다 그 이야기가 선명하게 떠오릅니다.
       물론 시공 현장에서의 아쉬운 습관들도 늘 안타까운 부분이기도 합니다.

       " 적정 비용과 예산의 규모" 에 대한 현명한 고민과 판단이 필요한 부분입니다.


       두번째 "규모"는 가족의 생활모습을 담을 그릇의 종류와 크기에 대한
       좀 더 합리적인 탐색[search]과 현명한 고민 그리고 합리적인 결정을 요하는 부분입니다.

       사람은 도시에서 다양한 크기의 공간에 거주합니다.
       좀 더 여유있는 크기의 공간에서 거주하면 더 좋겠지만 초기투자비와 유지관리 측면에서의 비용을 수반하게 됩니다.

       또한 물리적으로 큰 규모의 공간이라 할지라도 
       개방감과 연결등의 설계요소를 간과하면 한없이 답답한 느낌을 주는 공간이 되기도 합니다. 

       '공간의 크기는 좀 더 관계적이고 좀 더 총체적이며 좀 더 주관적인 경험에 따르게 됩니다.'
       물리적인 공간의 크기가 주는 영향범위는 생각보다 제한적입니다.
       그렇다고 해도 너무 작은 공간은 심리적 환경면에서 받아들이기 힘든 임계점을 갖기도 합니다.

       "규모"를 결정하기 위해서는 앞으로 펼쳐질 가족들의 삶과 생활과 거주를 잘 살펴보아야 합니다.
       생각보다 작은 공간들이 필요하기도 하지만 좀 더 다양한 용도의 공간들이 필요하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그리고 마당과 정원 그외 외부환경과 자연과의 관계도 이해해야 한다는 것을 알 수 있고

       "비용"과의 균형점을 함께 찾아보면 좀 더 합리적인 "규모"에 근접할 수 있습니다.
       물론 이 단계에서 컨설팅을 받는것도 현명한 판단이라 생각됩니다.
       가장 중요한 판단중 하나이고 좋은 집짓기에 계속 큰 영향을 주게 되는 부분인 이유입니다.
     
       

02  
       땅[부지:site]찾기_위치[location]와 면적[site area]

     가장 어려운 단계입니다.
       먼저 우리의 도시들에는 마당과 정원이 있는 주택을 지을만한 부지들이 무척 드물기 때문입니다.
       가끔 괜찮다 싶은 부지를 만났다 싶으면 가격이 너무 높아 포기를 해야하기 일수입니다.


       이 어려운 문제에 접근하기 위해 우선 고려해야 하는 사항은 "부지위치[site location]" 입니다.

       최상의 부지[site]도 없을뿐더러 최상의 위치[location]도 없습니다.
       최선의 선택만이 우리가 할 수 있는 일입니다.

       그럼 최선의 부지위치 선택을 위해 어떤 고민들을 해야하는지 살펴보겠습니다.

       첫번째 "교통"에 대한 고민과 선택은
       차선의 선택이 현실적입니다. 이 정도면 나쁘지 않다 싶은 정도의 범위에서 선택하면 좋습니다.
       
       두번째 "주위환경" 은 최선의 선택이 맞다고 생각됩니다.
       마당과 정원이 있는 편안하고 쾌적한 주택이 되기 위해서는 특히 주위환경이 오랜동안 쾌적하고 안정된 부지라야 합니다.
       가능하면 대부분 주택들로만 구성된 안정된 주택가[마을]가 좋고
       주위의 자연환경도 뛰어난 곳이면 더욱 좋을 겁니다.
 
 
 
                                                            -중략-
 
 
   게시글 이어보기 > https://blog.naver.com/maarchi/221725969428
 
   
 
▒ 다음글 | zeeHome 죽동_제로에너지하우스 소개자료_20170313
▒ 이전글 | [카드뉴스]반석동 세번째 타운하우스의 4차례 카드뉴스 중 네번째 마지막 참여와 비용이야기입니다.